'다시 한번 말해봐!' 유로 최연소 득점 야말, 상대 인터뷰 도발에 '원더골'로 응수…화려한 복수극

스포츠토토 배트맨 먹튀검증 먹튀 검증소 슈어맨 스포츠분석 야구 축구 배구 농구 라이브스코어 네임드 토토정보 사다리 스포츠 뉴스 악성유저 안전공원 무료픽 선발 결장 엔트리 돈버는법 안전사이트 토토사이트추천 카지노 성인pc 검증소 먹튀검증
먹튀검증소 스포츠 토토뉴스 | 토토정보 꿀경기 정보 핫뉴스
안전사이트 열람 닫기

"다시 한번 말해봐!" 유로 최연소 득점 야말, 상대 인터뷰 도발에 '원더골'로 응수…화려한 복수극

먹튀검증소 0 91

 

라민 야말이 멋진 득점을 성공시키며 팀을 결승전으로 올렸다. 경기 후에는 인터뷰로 자신을 도발했던 선수에게 통쾌한 메시지까지 남겼다.

 

루이스 데 라 푸엔테 감독이 이끄는 스페인은 10일 오전 4시(이하 한국 시각) 독일 뮌헨 푸스발 아레나 뮌헨에서 열린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 2024 준결승 프랑스전에서 2-1로 승리하면서 결승전에 진출했다.

 

스페인은 전반 9분 랑달 콜로 무아니에게 선 실점을 내주면서 끌려갔지만, 전반 21분 상대 페널티 아크 부근에서 공을 잡은 야말이 앞으로 가로막는 수비를 가벼운 페인팅 동작으로 벗기고 왼발 슛을 시도했다. 큰 포물선을 그리면서 골키퍼가 손을 쓸 수 없는 위치로 빨려 들어갔다. 원더골이었다.

 

이 득점의 기대 득점 값은 불과 0.03으로 100번 시도했을 때 세 번 성공할 만한 슛이었다. 그런데 야말은 이를 보기 좋게 해내면서 16세 362일 나이로 역대 유로 최연소 득점자로 이름을 올렸다.

 

전반 25분 다니 올모의 득점까지 터지면서 결승전에 진출한 스페인이었다. 경기 종료 후 야말은 카메라를 향해 "다시 한번 말해봐"라고 외치면서 승리를 자축했다. 영국 <이브닝 스탠다드>에 따르면, 전날 인터뷰에서 자신을 도발한 프랑스 미드필더 아드리앙 라비오를 향한 메시지였다.

 

라비오는 "토너먼트에서 준결승을 치르는 건 늘 복잡하지만, 무엇보다도 야말은 부담을 갖지 않고 편안함을 느끼며 유로 결승에서 뛰려면 훨씬 더 많은 것을 보여줘야 한다"라고 아직 야말의 기량이 충분히 여물지 않았음을 강조했다.

 

야말은 이후 소셜 미디어에 "조용히 움직이고, 오직 체크메이트가 됐을 때 말해야 한다"고 적힌 게시물을 올렸다. 체스에 빗대 승리를 잡아내기 전까지 침묵을 지키겠다는 의지였다.

 

결국 야말은 경기에서 라비오를 페인팅으로 제친 후 시도한 슛으로 스페인의 동점골을 만들며 복수극에 성공했다.

 

스페인은 이번 대회 결승전에 진출하면서 역대 4번째 유로 우승을 노린다. 유로 1964에서 첫 우승을 차지한 이후, 44년 만에 2008년 대회에서 두 번째 우승을 가져왔다. 직후 유로 2012에서도 우승했다.

 

결승전은 오는 15일 오전 4시 독일 베를린 올림피아슈타디온 베를린에서 열린다. 스페인과 잉글랜드-네덜란드전 승자가 맞붙는다.

조영훈 기자 younghcho@soccerbest11.co.kr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