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렇게 잘하니 ‘차출 불가’ 스토크 에이스 배준호 풀타임 어시스트+최고 평점 맹활약, 강등 탈출 희망 쏘다

스포츠토토 배트맨 먹튀검증 먹튀 검증소 슈어맨 스포츠분석 야구 축구 배구 농구 라이브스코어 네임드 토토정보 사다리 스포츠 뉴스 악성유저 안전공원 무료픽 선발 결장 엔트리 돈버는법 안전사이트 토토사이트추천 카지노 성인pc 검증소 먹튀검증
먹튀검증소 스포츠 토토뉴스 | 토토정보 꿀경기 정보 핫뉴스
안전사이트 열람 닫기

이렇게 잘하니 ‘차출 불가’ 스토크 에이스 배준호 풀타임 어시스트+최고 평점 맹활약, 강등 탈출 희망 쏘다

먹튀검증소 0 209

이렇게 잘하니 ‘차출 불가’ 스토크 에이스 배준호 풀타임 어시스트+최고 평점 맹활약, 강등 탈출 희망 쏘다

 

[스포츠서울 | 정다워 기자] 스토크 시티 에이스 배준호(21)가 풀타임 활약으로 팀 승리를 이끌었다.

 

배준호는 20일 잉글랜드 스토크의 벳365 스타디움에서 열린 플리머스 아가일과의 2023~2024 잉글랜드 챔피언십 44라운드 경기에 선발 출전해 풀타임을 뛰며 어시스트 하나를 기록하는 등 맹활약으로 스토크 시티의 3-0 대승을 이끌었다.

 

배준호는 경기 내내 안정적인 볼 소유, 정확하고 예리한 패스를 통해 공격의 중심에 섰다. 늘 그렇듯 투박한 동료 사이에서 배준호의 부드러운 터치와 세련된 플레이는 빛났다.

 

배준호는 1-0으로 앞선 전반 추가시간 어시스트를 기록하며 두 골 차를 만들었다. 페널티박스 왼쪽 근처에서 공을 잡은 배준호는 수비 압박에서 벗어난 뒤 중앙에 대기하던 밀리언 만호프에게 정확한 패스를 연결했다. 만호프가 이후 집중력을 유지해 슛을 시도했고, 공은 그대로 골망을 흔들었다.

 

배준호는 후반에도 변함없는 경기력으로 공격을 이끌었다. 후반에는 몇 차례 영리한 압박에 의한 결정적인 패스를 구사하며 공격포인트를 기록할 만한 장면을 만들기도 했다.

 

풀타임을 뛰며 모든 것을 쏟은 배준호는 경기 후 피치 위에 누워 안도의 한숨을 쉬었다.

 

배준호는 2선, 측면 등 압박이 심한 위치에서 뛰었음에도 89.7%의 높은 패스성공률을 기록했다. 키패스도 3회나 기록했다.

 

축구통계업체 후스코어드닷컴은 배준호에게 양 팀 통틀어 가장 높은 평점 8.2를 부여했다. 이날 경기에 출전한 선수 중 유일하게 8점대 평점을 기록한 선수가 바로 배준호였다. 그만큼 ‘군계일학’이었다는 의미다.

 

스토크 시티가 배준호의 아시아축구연맹(AFC) 23세 이하(U-23) 아시안컵 차출을 반대한 이유도 명확하게 확인한 경기였다. 원래 배준호는 황선홍 감독이 이끄는 U-23 대표팀에 차출되어 아시안컵을 소화할 계획이었다. 그러나 강등 위기에 직면한 스토크 시티는 배준호의 대표팀 합류를 막았다. 팀의 핵심 선수를 내줄 수 없다는 이유에서였다.

 

배준호는 이날 경기를 통해 스토크 시티의 확실한 에이스임을 증명했다. 지난 3월 팀 이달의 선수에 선정될 만큼 존재감이 뚜렷했던 배준호는 점점 입지를 넓혀가고 있다.

 

배준호의 활약 속 스토크 시티를 강등권 탈출의 희망을 쐈다. 승점 50을 확보한 스토크 시티는 강등권인 22위 허더즈필드 타운(44점)과의 차이를 6점으로 벌렸다. 이 정도 차이면 남은 두 경기에서 잔류를 확정할 만하다.

 

weo@sportsseoul.com

정다워 기자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