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말년병장' 조규성 1골 2도움…김천, 성남 상승세에 찬물

스포츠토토 배트맨 먹튀검증 먹튀 검증소 슈어맨 스포츠분석 야구 축구 배구 농구 라이브스코어 네임드 토토정보 사다리 스포츠 뉴스 악성유저 안전공원 무료픽 선발 결장 엔트리 돈버는법 안전사이트 토토사이트추천 카지노 성인pc 검증소 먹튀검증
먹튀검증소 스포츠 토토뉴스 | 토토정보 꿀경기 정보 핫뉴스
휴게소
셔틀
홈런
쿨카지노
블랙페어
스마일
놈놈놈
주사위
부띠끄
마켓
노빠꾸
폭탄
로켓
윈윈
토마토
마추자
오락실
이기자
비타임
비상구
세븐
승부벳
위너
굿모닝
아코르벳
저금통
위닉스
벳페어
기가
707벳
정류장
비행기
안전사이트 열람 닫기

'말년병장' 조규성 1골 2도움…김천, 성남 상승세에 찬물

totosaveadmi… 0 10

'말년병장' 조규성 1골 2도움…김천, 성남 상승세에 찬물

조규성·김경민 연속골에 명준재 멀티골로 4-1 완승…5경기 만의 승전고

(서울=연합뉴스) 배진남 기자 = 프로축구 김천 상무가 '말년병장' 조규성의 1골 2도움 활약으로 탈꼴찌를 노리는 성남FC의 상승세에 찬물을 끼얹었다.

김천은 5일 성남 탄천종합운동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22 27라운드 원정경기에서 조규성의 선제골, 김경민의 결승 골에 후반 추가시간 명준재의 멀티골을 엮어 박수일이 한 골을 만회하는 데 그친 성남을 4-1로 완파했다.

조규성은 1골 2도움을 올리고, 김경민도 1골 1도움을 기록하며 김천의 승리에 앞장섰다.

이로써 김천은 최근 5경기 만의 승리와 함께 승점 26(6승 8무 11패)을 쌓아 일단 수원 삼성(승점 24·5승 9무 10패)을 제치고 10위로 한 계단 올라섰다.

다음 달 주축 선수들의 전역을 앞두고 팀을 재편 중인 김천은 최근 4경기 무승(1무 3패) 및 3경기 연속 무득점에 그쳤던 터였다.

최하위 성남은 최근 인천 유나이티드(3-1 승)와 제주 유나이티드(2-1 승)를 거푸 제압하고 시즌 첫 연승을 거뒀지만 좋은 흐름을 이어가지 못했다. 성남은 승점 18(4승 6무 15패)에 머물렀다.

김천이 킥오프한 지 6분 만에 앞서나갔다.

김경민이 상대 미드필드 오른쪽에서 연결한 공을 조규성이 받아 페널티아크 정면에서 왼발 슛으로 성남 골문 왼쪽 구석에 꽂았다.

다음 달 전역해 원소속팀 전북 현대로 복귀하는 '말년병장' 조규성은 시즌 13호 골로 득점 2위 주민규(제주)와 어깨를 나란히 했다. 성남전 3경기 연속골도 기록했다.

성남은 전반 23분 수비수 권완규의 횡패스 실책으로 김천 김경민에게 추가 실점할 뻔했으나 골키퍼 김영광의 선방으로 가슴을 쓸어내렸다.

전반을 끌려간 채 마친 성남은 후반 들어 6분 만에 밀로스의 헤딩 골이 나왔지만, 오프사이드 판정으로 무효가 돼 아쉬움을 삼켰다.

위기를 넘긴 김천은 곧바로 찾아온 찬스를 놓치지 않았다. 후반 10분 역습 상황에서 조규성이 하프라인 부근에서 찔러준 공을 김경민이 상대 수비와 경합하며 페널티아크에서 왼발 슛으로 마무리해 한 발짝 더 달아났다.

성남은 후반 20분 박수일의 추격 골로 반격했다. 직전 심동운과 교체 투입된 팔라시오스의 슈팅이 수비 맞고 흐르자 페널티지역 안 왼쪽에 있던 박수일이 오른발 슛으로 김천의 골망을 흔들었다.

이후 성남은 추가 골을 노렸지만, 후반 38분 밀로스의 중거리 슈팅이 골대를 맞고 나가는 불운에 울었다.

오히려 후반 46분 김지현의 패스를 받은 명준재의 득점으로 김천이 쐐기를 박았다.

명준재는 1분 뒤 조규성이 내준 공을 골 지역 오른쪽에서 오른발로 마무리해 완승을 매듭지었다.

0 Comments